KOOSOO ⓒ 2019

구수현은 2008년 국민대학교 회화과를 졸업하고, 2015년 동대학원의 인터미디어아트를 전공하였다. 평범한 물건들을 수집하고 재위치시키는 작업 be normal: 정상처럼 굴기를 통해 개인과 사회의 구조적 위치에 대해 고민하기 시작하였다. 제도와 구조로부터 정해지는 역할과 관계, 이로 인한 현상에 꾸준히 관심을 가지고 있으며 근래에는 관찰의 대상을 미술현장으로 구체화 해나가고 있다. 10여 년에 가까운 시간 동안 미술현장에서 다양한 포지션(전시장 지킴이, 도슨트, 인턴 큐레이터, 디자이너, 설치 어시스턴트)으로 일했던 경험들을 바탕으로 주변부로부터의 접근과 해석을 시도하고, 역할에 의한 행동방식과 심리상태에 주목한다. 최근에는 작업 컬렉터의 비밀창고OPENING HOURS를 통해 제도에 대한 작가적 고민을 이어가고 있다.

In 2008, Koo Soohyun graduated from the college of art, Kookmin University majoring in painting and moved on to the graduate program in intermedia art at the same university in 2015. Koo Soohyun began to show a concern for where the individual stands and how the society is composed structurally in the installation be normal. By collecting everyday objects and placing them in unexpected contexts, Koo explores the roles and relationships that are defined by structure and institutions while also examining various phenomena that spring from them. More recently, she has focused her attention on the art scene. Building on her experience in various roles as museum volunteer, docent, intern curator, designer and installation assistant, Koo attempts to approach and interpret from the fringes, and sheds light on behavior and psychological state as defined by one’s role. Recently, Koo has continued to perform an artistic challenge to the institutions through the work of The Collector’s Secret Storages and OPENING HOURS.